한파

재난 없는 행복한 전라북도를 위해 도민의 안전과 행복을 지키기 위해 노력합니다.

평상시 행동요령

한파는 저체온증, 동상, 동창 등의 한랭질환을 유발할 수 있으며, 심하면 사망에 이르게 됩니다. 뿐만 아니라 농·축·수산 분야의 재산피해와 전력 급증으로 생할불편을 초래하기도 합니다. 겨울철에는 다음 사항을 숙지하여 가족이나 이웃과 함께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미리 준비합니다.

사전준비

  1. 겨울철에는 항상 기상상황에 주목하며 주변 사람들과 함께 정보를 공유합니다.
    • TV, 라디오, 인터넷 등을 통해 한파와 관련한 기상상황을 수시로 확인합니다.
  2. 저체온증 등 한랭질환의 증상과 가까운 병원 연락처 등을 가족이나 이웃과 함께 사전에 파악하고 어떻게 조치해야 하는지를 알아둡니다.
    • 집에서 가까운 병원 연락처를 알아두고, 본인과 가족의 저체온증 등 증상을 확인합니다.
    • 어린이, 노약자, 심뇌혈관질환자 등 취약계층은 추위에 약하므로 건강관리에 더욱 유의해야 합니다.
    • 추위로 인한 질병(저체온증, 동상, 참호족·침수족, 동창 듬)에 대한 증상과 대처 방법을 사전에 알아둡니다.
  3. 한파예보에 맞추어 추위에 필요한 용품이나 준비사항을 가족이나 이웃과 함께 확인하고 정보를 공유합니다.
    • 보일러, 배관, 난방기구 등은 사전에 사용할 수 있도록 정비하고 화재에 주의합니다.
    • 동파 방지를 위해 계량기 등은 미리 보온 조치를 합니다.
    • 외출할 때를 대비하여 내복, 목도리, 모자, 장갑 등을 준비합니다.
    • 정전에 대비하여 손전등, 비상 식음료, 휴대용 라디오 등을 미리 준비합니다.
    • 단수에 대비하여 생수를 준비하고 생활용수는 욕조에 미리 받아 둡니다.
    • 오래된 주택은 변압기를 사전에 점검하여 과부하에 대비합니다.
    • 장거리 운행계획이 있다면 빙판길 교통사고 등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신중히 판단합니다.
  4. 한파 안전 상식
    • 무리한 신체활동이나 장시간 야외활동은 자제하고, 주기적으로 따뜻한 곳에서 휴식을 취합니다.
    • 충분한 영양 섭취와 수분 공급을 유지하고 따뜻한 옷과 담요, 음료 등으로 체온을 유지합니다.
    • 선천성 질환이나 만성질환(내분비계, 심뇌혈관, 신경계, 감염병, 피부질환 등)이 있는 경우 주치의와 상의하여 동절기 기간에 적절한 예방과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.
    • 한파는 호흡기나 순환기 질환의 발병률을 높이고 심각한 경우는 사망에 이르게 합니다.
    • 한파가 지속될 때 실내 기온이 4℃ 떨어지면 심혈관 질환 사망 위험이 5% 높아지고 저온에서는 혈액 유속이 더욱 느려지며, 혈청 피브리노겐 수준이 높아져 뇌경색 발병 위험을 높게 만듭니다.
  5. 취약계층 안전 확인
    • 어린이, 노약자 등은 사전에 연락처를 확인하고 한파 대처 상황을 꼼꼼하게 챙깁니다.

한파 발생 시 행동요령

TV, 라디오, 인터넷 등에서 한파가 예보된 때에는 최대한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주변의 독거노인 등 건강이 염려되는 분들의 안부를 살펴봅니다.

한파 발생 시

  1. 일반 가정에서는 가족들과 함께
    • 야외활동은 되도록 자제하고, 부득이 외출을 하는 경우에는 내복, 목도리, 모자, 장갑 등으로 노출 부분의 보온에 유의해야 합니다.
    • 외출 후에는 손발을 씻고 과도한 음주나 무리한 일은 피하도록 합니다. 또한, 당뇨환자, 만성폐질환자 등은 미리 독감 예방접종을 하여야 합니다.
    • 심한 한기, 기억상실, 방향감각 상실, 불분명한 발음, 심한 피로 등을 느낄 때는 저체온 증세를 의심하고 바로 병원으로 가야 합니다.
    • 동상에 걸렸을 때는 비비거나 갑자기 불에 쬐어서는 안 되며, 따뜻한 물로 세척 후에 보온을 유지한 채로 즉시 병원으로 가야 합니다.
    • 외출 시에는 되도록 대중교통을 이용하고, 가족에게 행선지와 시간 계획을 알려둡니다.
    • 거동이 불편한 노인, 신체허약자, 환자 등을 남겨두고 장시간 외출할 경우에는 친인척, 이웃 등에 보호를 부탁합니다.
    • 특히, 연세 많은 어르신, 장애인이 홀로 거주하는 경우 수시로 전화 등을 통해 안부를 확인합니다.
    • 빙판길 낙상사고를 줄이기 위해서는 보폭을 줄이고 굽이 낮고 미끄럼이 방지된 신발을 신는 등 주의해야 합니다.
      외출 시에는 동상에 걸리지 않도록 보온에 유의합니다. 동상에 걸리면, 따뜻한 물에 30분가량 담그고 온도를 유지하며 특시 병원으로 갑니다.
      《 빙판길 낙상사고 줄이는 요령 》 ① 보폭을 평소보다 10-20% 줄입니다.
      ② 굽이 낮은 미끄럼 방지 밑창 신발을 신습니다.
      ③ 옷 주머니에 손을 넣거나, 스마트폰을 보면서 걷지 않습니다.
      ④ 가능한 한 손에 물건을 들고 다니지 않습니다.
      ⑤ 응달진 곳을 피하고, 급격한 회전을 하지 않습니다.
      ⑥ 움직임을 둔하게 하는 무겁고 두꺼운 외투는피합니다.
      ⑦ 넘어질 때는 무릎으로 주저 앉으면서 옆으로 굴러 피해를 최소화합니다.
      ⑧ 진정제, 수면제 등 어지럼 유발 약물 복용자는 외출을 삼갑니다.
    • 수도계량기, 수도관, 보일러 배관 등은 헌 옷 등 보온재로 채우고 외부는 테이프로 밀폐시켜 찬 공기가 들어가지 않도록 합니다.
    • 장기간 집을 비우게 될 때는 수도꼭지를 조금 열어 물이 흐르도록 하여 동파를 방지하고, 수도관이 얼었을 때는 미지근한 물이나 드라이로 녹입니다.
    • 과도한 전열기 사용을 자제하고, 인화물질을 전열기 부근에 두지 않습니다.
    • 전기, 가스, 지역난방 등 시설이 고장난 경우에는 관리기관이나 지자체에 신고하도록 합니다.
      수도계량기, 보일러 배관 등은 헌 옷 등으로 보온합니다. 장기간 외출 시 온수를 약하게 틀어 동파를 방지합니다.
  2. 자동차 운전 중에는 가족이나 동승자가 함께
    • 도로 결빙에 대비하여 스노체인, 염화칼슘, 삽 등 월동용품을 미리 구비하고, 부동액, 축전지, 윤활유 등 자동차 상태를 사전에 점검합니다.
    • 운전 전에는 앞 유리의 성에를 완전히 제거하고, 운전 중에는 평소보다 저속 운전하고 차간 거리를 충분히 확보하여 사고를 예방합니다.
    • 미끄러운 길이나 빙판길, 커브길 등에서는 되도록 가속과 멈춤을 하지 말고, 속도를 미리 줄이도록 합니다.
    • 차량 이동 중 고립되었을 때에는 가능한 수단을 통해 구조 연락을 취하고, 동승자와 함께 체온을 유지하고 돌아가며 휴식을 취하도록 합니다. 한 사람은 반드시 깨어있어야 하며 야간에는 실내등을 켜거나 색깔 있는 옷을 눈 위에 펼쳐 놓아 구조요원이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합니다.
  3. 농·어촌에서는 가족이나 지역 주민과 함께
    양식장에 월동장을 설치하고, 방풍망을 준비합니다.
    • 비닐하우스 등 동해 피해 방지를 위해 난방, 온실커튼, 축열 주머니 등 미리 동해 방지 조치를 취합니다.
    • 축사 등은 쌓인눈에 의한 붕괴 등에 대비하여 보수·보강하고, 샛바람 방지를 위한 보온덮개와 난방기 등을 준비합니다.
    • 양식장은 사육지 면적의 1% 이상을 별도 확보하여 월동장을 설치하고, 방풍망 등으로 보온조치 합니다.
    • 장기 한파 피해가 예상될 때에는 양식어류는 조기 출하하여 피해를 예방합니다.

한파 관련 정보

한파에 대한 특보 기준과 질병상식 등을 미리 알아두어 한파특보나 응급상황에 즉시 대처할 수 있도록 합니다.

한파 특보

종류 주의보 경보
한파 10월~4월 사이의 기간에 다음 중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경우
  •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0℃ 이상 하강하여 3℃ 이하이고 평년값보다 3℃가 낮을 것으로 예상될 때
  • 아침 최저기온이 -12℃ 이하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이 예상될 때
  • 급격한 저온현상으로 중대한 피해가 예상될 때
10월~4월 사이의 기간에 다음 중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경우
  •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5℃ 이상 하강하여 3℃ 이하이고 평년값보다 3℃가 낮을 것으로 예상될 때
  • 아침 최저기온이 -15℃ 이하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이 예상될 때
  • 급격한 저온현상으로 광범위한 지역에서 중대한 피해가 예상될 때

한파질병 상식

종류 증상 대처요령
저체온증 ▶말이 어눌해지거나 기억 장애 발생
▶점점 의식이 흐려짐
▶지속적인 피로감을 느낌
▶팔, 다리의 심한 떨림증상
  1. 신속히 병원으로 가거나 바로 119로 신고합니다.
  2. 젖은 옷은 벗기고 담요나 침낭을 감싸줍니다.
  3. 겨드랑이, 배 위에 핫팩이나 더운 물통 등을 둡니다.
    * 이런 재료가 없는 경우 사람을 껴안는 것도 효과적입니다.
  4. 의식이 있는 경우에는 따뜻한 음료가 도움이 될 수 있으나, 의식이 없는 경우 주의합니다.
동상 ▶1도 : 찌르는 듯한 통증, 붉어지고 가려움, 부종
▶2도 : 피부가 검붉어지고 물집이 생김
▶3도 : 피부와 피하조직 괴사, 감각 소실
▶4도 : 근육 및 뼈까지 괴사
※ 병원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는 것이 우선입니다.
  1. 환자를 따뜻한 환경으로 옮깁니다.
  2. 동상부위를 따뜻한 물(38~-42°C)에 담급니다.
    * 38-42°C : 동상을 입지 않는 부위를 담갔을 때 불편하지 않을정도의 온도
  3. 얼굴 귀 : 따뜻한 물수건을 대주고 자주 갈아줍니다.
  4. 손, 발: 손가락, 발가락 사이에 소독된 마른 거즈를 끼웁니다.
    * 습기를 제거하고 서로 달라 붙지 않게 함
  5. 동상부위를 약간 높게 합니다.
    * 부종 및 통증을 줄여줍니다.
  6. 다리, 발 동상환자는 들 것으로 운반합니다.
    * 다리에 동상이 걸리면 녹고 난 후에도 걸어서는 안됩니다.
손상 ▶낙상에 의한 손상
* 미끄러짐, 넘어짐, 떨어짐 등에 의한 탈구, 골절, 타박상 등
  1. 홀로 거동이 어려울 경우 빠르게 119로 신고합니다.
  2. 환자가 편안해 하는 자세 그대로 움직이지 않게 고정하고 도움을 청합니다.
    * 필요시 부목 등을 이용하여 고정합니다.

주요기관 연락처

한파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홈페이지 등에서 정보를 미리 습득합니다.
  1. 위기상황, 긴급상황 시 신고전화
    • 재난신고 119, 범죄신고 112, 민원 상담 110
    • 행정안전부 중앙재난안전상황실 044-205-1542-3
  2. 행정안전부 국민행동요령, 임시 피난시설, 무더위 쉼터 등 안내
    • 행정안전부 홈페이지
    • 행정안전부 국민재난안전포털
    •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'안전디딤돌'
  3. 유관기관 연락처 및 홈페이지
    • 행정안전부 044-205-6366,
    • 기상청 02-2181-0503,
    • 고용노동부 044-202-7746,
    • 보건복지부 044-202-2652,
      (질병관리본부 043-719-7265, )
    • 농림축산식품부 044-201-1474,
    • 농촌진흥청 1544-8572,
    • 해양수산부 044-200-5617,
    • 교육부 044-203-6355,